최종발간일

  구정소식
  시정소식
  정치
  행정
  경제
  사회
  문화
  교육
  생활정보
  칼럼

용산구,2021년도 예산 5025억원 확정  
서울구정신문(http://seoulgujung.co.kr)   
기사관리자 | 2020.12.21 10:15 |


- 일반회계 4708억원, 특별회계 317억원

- 2020년도 예산액보다 1.53% 줄어

- 사회복지 139억원, 보건 21억원, 예비비 39억원

 

서울 용산구(구청장 성장현)2021년도 예산 5025억원(일반회계 4708억원, 특별회계 317억원)을 확정했다.

2020년도 예산액(5103억원)보다 1.53%(78억원) 줄어든 금액이다.

사업구조에 따라 정책사업 3547억원(일반회계 3462억원) 행정운영경비 1277억원(일반회계 1234억원) 재무활동 201억원(일반회계 12억원)으로 구분할 수 있다.

특히 (일반회계 기준) 정책사업은 사회복지 2116억원 도시기반시설 관리 및 청소 625억원 일반공공행정 365억원 교육·문화및관광 150억원 보건 115억원 예비비 91억원으로 편성했다.

전년 대비 사회복지 분야가 139억원, 보건 분야가 21억원, 예비비가 39억원 늘어난 게 특징이다. 도시기반시설 관리 및 청소, 일반공공행정, 교육·문화및관광 분야는 각각 81억원, 17억원, 1억원이 줄었다.

구 관계자는 기초연금 등 노인복지 증진, 국민기초생활보장, 장애인 및 아동·청소년 지원을 위한 예산이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중이라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을 위한 보건 분야 예산과 재난예비비도 일부 확대시켰다고 말했다.

세부적으로, 사회복지 분야 주요 예산으로는 기초연금,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 청소년수련관 운영 등 노인·청소년 부문 777억원 생계·주거급여 등 기초생활보장 434억원 영유아 보육료 지원, 아동수당, 가정양육수당 등 보육·가족 및 여성 부문 679억원 장애인 활동지원급여, 장애인연금 급여, 종합사회복지관 운영 등 취약계층 지원 179억원 등이 있다.

도시기반시설 관리 및 환경 분야는 생활폐기물 처리 등 폐기물 부문 283억원 노후 하수관로 정비 등 상하수도·수질부문 86억원 도로시설물 유지관리 등 도로부문 119억원 도시재생, 어린이·소공원 유지관리 등 지역 및 도시부문 76억원 등으로 구분된다.

일반공공행정 분야는 ·동 청사 유지관리, 통반장 활동지원, 스마트도시 기반구축 등 일반행정부문 338억원 의정활동 지원 등 입법 및 선거관리 부문 16억원으로 세분할 수 있다.

교육·문화관광 분야는 학교 교육프로그램 및 환경개선 지원, 친환경 급식, 혁신교육지구사업 등 유아 및 초중등 교육 부문 68억원 박물관 건립, 문화예술회관 운영 등 문화예술부문 28억원 문화체육센터 운영 등 체육부문 43억원 등을 집행한다.

보건 분야에는 급성감염병 관리, 국가예방접종 실시, 치매안심센터 운영 등 보건의료 부문 111억원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운영 등 식품의약안전부문 4억원 등이 있다.

구는 지난 82021년도 예산편성계획을 수립, 세입·세출예산요구서 작성, 예산 심의·조정, 예산안 구의회 심의(261회 제2차 정례회) 절차를 이어왔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내년도 자체재원 감소 전망에 따라 선택과 집중을 통해 불필요한 경상경비를 축소시켰다감염병 대응을 강화하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도 착실히 대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정섭기자jkh4141@hanmail.net

Copyrights © 2012 seoulgujung.co.kr All Rights Reserved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