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발간일

  구정소식
  시정소식
  정치
  행정
  경제
  사회
  문화
  교육
  생활정보
  칼럼

구로구,전국 최초 ‘노후청사 복합개발 사업’준공  
서울구정신문(http://seoulgujung.co.kr)   
기사관리자 | 2020.12.01 12:06 |

 

- 옛 오류1동 주민센터 부지에 20182월 첫 삽지하 4, 지상 18층 규모 조성

- 2~5층은 공공시설, 6~18층에는 행복주택 180호 들어서 지난달 말부터 입주 시작

- 동주민센터는 이달 중 새 건물 이전 주민공간 확보하고 주거안정 실현 기대

 

전국 최초의 노후청사 복합개발로 큰 주목을 받은 오류1동 주민센터 복합화 사업이 결실을 맺었다.

구로구, 정부, 서울주택도시공사(이하 SH공사)가 협력해 추진한 오류1동 주민센터 복합화 사업은 노후화된 청사를 공공시설, 주민편의시설, 행복주택을 함께 갖춘 복합시설로 재건축하는 프로젝트다.

구로구가 주민센터 부지 무상사용을 허가하고, 정부는 주택도시기금을 활용해 사업비 일부를 지원하며, SH공사는 건물을 지어 주민센터와 공공시설을 구로구에 기부채납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서민 주거안정을 위한 행복주택도 마련됐다.

구로구는 1981년 지어져 노후화된 옛 오류1동주민센터 청사 재건축을 고민하는 과정에서 이 같은 해법을 마련하고 2016년부터 SH공사와 협의를 진행했다. 이후 양 기관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주민설명회를 개최하는 등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힘을 모아왔다. 그 결과 20182월 착공에 들어갔고 3년여간의 공사 끝에 지난달 마침내 준공에 이르렀다.

복합화 건물은 경인로277 일대에 연면적 1327, 지하 4, 지상 18층 규모로 건립됐다. 지하 1~4층은 주차장, 지상 1층은 근린생활시설, 지상 2~5층은 주민센터와 공공시설, 지상 6~18층은 행복주택 180호가 조성됐다. 구로구가 주민센터와 공공시설을, SH공사가 근린생활시설과 행복주택을 관리·운영한다.

현재 임시청사에서 운영 중인 오류1동주민센터는 이달 중 새 건물 2층으로 이전한다. 이와 함께 3층에는 자치회관, 주민휴게실, 경로당, 4층에는 다목적강당, 프로그램실, 조리실, 5층에는 작은도서관, 회의실 등이 들어선다. 이로써 구로구는 큰 예산이 드는 공공청사 신축을 별도의 예산 투입 없이 해결하고 공공시설과 주민편의시설도 확충하게 됐다.

SH공사 역시 이번 사업으로 막대한 도심 내 토지매입비를 절감하면서 공공임대주택을 공급할 수 있게 됐다. 대학생, 사회초년생, 어르신 등을 위해 조성한 행복주택 숲에리움은 지난달 말 입주를 시작했다. 비싼 주거비를 감당하기 어려운 청년층의 부담을 덜어주고, 인근 지역 상권의 활성화 효과도 기대된다.

공공기관 간 협력을 통해 상생 모델을 제시한 오류1동 주민센터 복합화 사업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되면서 이 같은 방식의 사업이 전국적으로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구로구 관계자는 “‘오류1동 주민센터 복합개발은 구청은 주민 공간을 확보하고, 정부와 SH공사는 주거난 해결을 위한 행복주택을 공급하는 일거양득의 사업이다이번 사업이 모범 사례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사후 운영관리에도 만전을 기하겠다고 전했다.

전영구기자jkh4141@hanmail.net]

Copyrights © 2012 seoulgujung.co.kr All Rights Reserved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