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발간일

  구정소식
  시정소식
  정치
  행정
  경제
  사회
  문화
  교육
  생활정보
  칼럼

구로구,제2회 민주주의축제 ‘공감, GURO’ 개최  
서울구정신문(http://seoulgujung.co.kr)   
기사관리자 | 2020.10.14 12:56 |

 

- 14~30양성평등 공모전, 청년토크쇼, 협치회의, 민주주의 관련 영화 상영 등

- 코로나 예방위해 온라인 프로그램 위주로 구성 유튜브 생중계, 자동차 극장 등 진행

 

구로구(구청장 이성)14일부터 30일까지 제2회 민주주의 축제 공감 구로(GURO)’를 개최한다.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온라인 행사 위주로 진행한다.

구로구는 지난해 처음으로 개최해 주민들의 큰 호응을 얻었던 공감 구로민주주의 축제를 올해도 실시한다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올해는 온라인 프로그램들을 마련해 시공간 제약 없이 누구나 일상 속 민주주의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했다14일 밝혔다.

축제는 구로구협치회의, 구로공익단체협의회, 구로구, 구로구의회가 주최하고 구로구 민주주의 축제 추진위원회가 주관한다.

공감 구로(GURO)’ 축제에서는 언제어디서나민주주의.Bye코로나.By구로.’를 주제로 다양한 행사가 펼쳐진다.

축제 첫날인 14일에는 주민참여예산 총회가 열리며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실시간 중계된다. 12일부터 14일까지 구민, 관내 직장인 등을 대상으로 실시한 주민제안 선호사업 투표 결과를 바탕으로 최종 선정 사업을 발표한다. 주민참여예산 사업은 사업 제안부터 결정까지 전 과정에 구민이 참여해 내년도 예산을 결정하는 직접 민주주의 참여 제도다.

9일부터 28일까지는 민주야 시장가자이벤트가 펼쳐진다. 구로시장, 남구로시장, 가리봉시장, 고척시장에서 물건을 구매하는 고객에게 구매금액 3만원당 경품 응모권 1매를 지급한다. 30일 추첨을 통해 온누리상품권을 제공한다.

19일부터 29일까지는 신영복 숲길에서 민주주의를 생각하다프로그램이 진행된다. 항동 더불어 숲길, 푸른수목원 일대를 걸으며 민주주의에 대해 이야기하고 오카리나 연주 관람, 천연염색 체험도 할 수 있다. 8회 열리며, 사회적 거리를 감안해 회당 5~10명 정도 참여가 가능하다.

23일까지 일상 속의 양성평등을 주제로 다큐, 드라마 등 영상 공모전도 실시된다. 우수작을 선정해 28일 시상할 예정이다.

26일 저녁 7시 구청강당에서는 청년릴레이 토크쇼 ‘ON-AIR : 해야해서 한다가 진행된다. 유튜브로 생중계되며 접속자는 댓글로 실시간 참여가 가능하다. ‘서울시 청년정책 및 지역기반 청년활동을 주제로 청년정책에 대한 강연과 소통이 이어진다.

29일 오전 11시에는 구청 강당에서 민주주의 꽃, 구로구 협치회의가 진행된다. 협치공론의 장을 주제로 민관이 협력해 지역사회 문제해결을 위한 방안을 논의한다.

안양천 다목적 광장(오금교 및 주차장)에서는 협치시네마 in the car’ 자동차 극장이 마련된다. 30일에는 재심’, 31일에는 남산의 부장들이 저녁 8시에 상영된다. 역사 속 민주주의를 회상할 수 있는 작품들이다. 참여를 원하는 구민은 27일까지 구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회당 80대까지 선착순 접수 받는다. 입장료는 무료.

31일 오후 2시 구청 강당에서는 관내 청소년의회 의원들이 이제는 내가 직접 결정한다. 청소년의회!’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상임위원회별 안건 발표 등을 진행한다.

한편 구로구는 지난해 개최한 제1회 구로마을민주주의 축제 공감 GURO’가 지난달 열린 매니페스토 우수사례 경진대회 지역문화 활성화 분야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최우수상을 수상한 바 있다.

구로구 관계자는 이번 축제를 통해 과거 구로동맹파업 등 노동운동과 시민사회 활동이 활발했던 구로에서 민주주의의 의미를 되새기는 기회를 갖길 바란다방역수칙을 철저히 지키고, 비대면 참여 방식을 활용해 다양한 주민들의 목소리를 담아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전영구기자jkh4141@hanmail.net

 

 

 

 

 

 

 

Copyrights © 2012 seoulgujung.co.kr All Rights Reserved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