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발간일

  구정소식
  시정소식
  정치
  행정
  경제
  사회
  문화
  교육
  생활정보
  칼럼

동작구,한파 취약계층 특별보호 대책 추진  
서울구정신문(http://seoulgujung.co.kr)   
기사관리자 | 2019.12.09 09:18 |

 

- 독거어르신, 저소득아동, 노숙인 등 취약계층 대상으로 내년 2~3월까지 실시

- 가정방문건강확인, 한파지원물품 배부, 무료급식확대 등 맞춤형 서비스 제공

동작구(구청장 이창우)한파로부터 독거어르신, 저소득 아동, 노숙자 등 취약계층 주민들의 생명과 안전을 보호하기 위해 2020315일까지 지원에 나선다고 6일 밝혔다.

구는 한파대책본부를 마련하고 한파특보 발령 시 취약계층 건강확인 및 생활실태 방문조사, 구호품 지원 등 대상자별 복지욕구를 파악하고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다.

관내 독거어르신은 14,120여 명으로 만 65세 이상 어르신 약 61,500명의 23%에 이른다.

이에 구는 먼저, 독거어르신의 겨울철 건강관리 및 안전강화를 위한 대책을 추진한다.

독거노인생활관리사 44, 자원봉사자 26, 공무원 및 사회복지사 22명 등 92명의 재난도우미를 운영노인돌봄기본서비스 대상 1,120명에 대한 가정방문과 매일 유선확인 등을 실시한다.

기간 중 방문간호사 24명을 파견해 장애인만성질환자, 폐지수집 어르신 등 990여 명의 일일 안전과 건강을 확인하고, 양말, 핫팩 등 한파지원물품도 배부한다.

또한, 구에서 추진하고 있는 식사밑반찬배달 대상 어르신 450여 명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 65에게는 12식 식사와 주 4회 밑반찬을 제공하며, 18세 미만 저소득 결식아동 1,500여 명에게는 꿈나무카드 충전과 도시락배달 등을 지원한다.

이밖에도 구는 급격한 기온변화에 취약한 노숙인을 대상으로 안전대책도 마련했다.

한파 특보 발령 시 사회복지과 직원 21개조로 편성된 순찰상담반이 정기순찰을 통해 노숙인의 저체온증 사망 등 사고를 예방하고 희망지원센터 이용안내책자 희망길잡이를 배포한다.

노숙인의 유형 및 건강상태에 따라 유관기관과 연계해 병원입원, 응급잠자리 지원 등 맞춤형 보호에도 나선다. 응급상황 발생 시에는 위기대응콜(1600-9582)을 통해 조치할 예정이다.

고상기 어르신청소년과장은 이번 대책을 통해 계속되는 한파에 취약계층 주민들이 생활에 어려움이 없도록 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 말했다.

한편, 구는 내년 219일까지 민관 협력으로 법정보호세대 및 틈새계층, 긴급지원대상 등 중위소득 120% 이하 저소득층 주민을 대상으로 다양한 나눔기부행사, 에너지 바우처 지원 등을 펼치는 ‘2020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박정섭기자jkh4141@hanmail.net

Copyrights © 2012 seoulgujung.co.kr All Rights Reserved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