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발간일

  구정소식
  시정소식
  정치
  행정
  경제
  사회
  문화
  교육
  생활정보
  칼럼

용산구,한남동 별밭 작은도서관 개관  
서울구정신문(http://seoulgujung.co.kr)   
기사관리자 | 2019.10.08 09:02 |


- 2019년 문화체육관광부 생활SOC사업 일환

- 166.25면적국내외 도서 6000권 갖춰

- 글로벌 존 조성, 영어교실 운영 눈길

 

외국인도 함께해요별밭 작은도서관 개관

서울 용산구(구청장 성장현)가 한남동 별밭 작은도서관(대사관로3449, 제천회관 4) 조성을 완료했다.

2019년 문화체육관광부 생활SOC사업(작은도서관 조성) 일환이다.

전체 면적은 166.25. 열람실에는 다양한 분야의 한글 도서 5200권을 갖췄다. 좁은 공간을 최대한 활용한 실내 인테리어가 눈길을 끈다. 비어 있는 책장을 활용, 내년까지 장서수를 1만권으로 늘린다.

열람실 한편은 글로벌 존(Global Zone)’이다. 5개국 원서 800권를 비치, 다국적 외국인들이 시설을 함께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외국인들이 다수 거주하는 지역 특성을 살린 것.

프로그램실도 있다. 이곳에서 구는 초등 3~6학년생 대상 원어민 영어교실을 운영한다. 초급 및 중급반으로 나눠 기초, 실용회화를 가르친다. 정원은 반별 16명씩이며 수강료는 분기별 6만원이다.

구 관계자는 공사 설계 시부터 주민 의견을 적극 반영했다. 글로벌 존 설치와 영어교실 운영이 대표적이라며 특히 글로벌 존은 다국적 주민들이 서로의 문화를 배우고 이해하는 이색 공간이 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용산구 내에는 어린이 영어도서관 2곳과 원어민 외국어교실이 있지만 한남이태원서빙고동 주민들이 이를 이용하기에는 위치상 어려움이 있었다영어교실 확충으로 용산 동남부 지역 아이들에게도 저렴하고 질 좋은 외국어학습 기회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별밭 작은도서관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 930분부터 오후 530분까지다. ·일요일, 법정공휴일은 쉰다. 구에서 채용한 전문사서 1명을 배치했다. 영어교실 외에도 독서문화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개발·운영할 예정이다.

구는 오는 15일 오후 3시 별밭 작은도서관 1층 마당에서 도서관 개관식을 연다. 기념사, 테이프커팅식, 시설라운딩, 간담회 순이다. 주민, 도서관 관계자 100명이 자리한다.

도서관이 위치한 한남동 제천회관에는 도서관 외 다양한 주민편의시설이 있다. 지하1층은 한남동 자치회관 프로그램실(강당), 1층은 적십자 봉사회, 2층은 헬스장, 3층은 청소년 공부방이다.

한동안 공실로 비어있던 제천회관 4층을 도서관으로 조성코자 구는 지난 4월 문화체육관광부에 국고보조금 9800만원을 신청했다. 여기에 구 예산 1억원을 더해 지난 6월부터 9월까지 공사를 이어왔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해방촌 해다올 작은도서관, 구립청파도서관 리모델링에 이어 별밭 작은도서관 조성을 마무리했다노후 시설 개선, 도서 확충, 도서관 상호대차 서비스 등 다양한 방식으로 독서문화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10월 현재 용산구 내에는 작은도서관 16곳을 포함, 구립도서관이 18군데 있다. 구는 내년에 도서관 연구용역을 진행, 장기 프로젝트로 도서관 발전계획을 수립하고 도서관 운영에 내실화를 기한다는 방침이다.

관련 문의는 용산구 인재양성과(02-2199-6503)로 하면 된다.

박정섭기자jkh4141@hanmail.net

Copyrights © 2012 seoulgujung.co.kr All Rights Reserved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