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발간일

  구정소식
  시정소식
  정치
  행정
  경제
  사회
  문화
  교육
  생활정보
  칼럼

금천구,내년 생활임금 10,307원.. 373원 인상  
서울구정신문(http://seoulgujung.co.kr)   
기사관리자 | 2019.10.02 12:29 |


- 2020년 금천구 생활임금 시급 10,307, 월급 2154,163원으로 결정

- 전년대비 시급 373, 월급 77,957원 인상

- 최저임금 8,590원 보다 시급 1,717, 월급 358,853원 많은 금액

 

금천구(구청장 유성훈)924일 금천구 생활임금위원회를 개최해 2020년 금천구 생활임금을 시급 10,307, 월급 2,154,163원으로 결정했다.

2020년 금천구 생활임금은 올해 생활임금 9,934원 대비 3.75%(373) 인상된 금액이며, 2020년 최저임금 시급 8,590원보다 1,717원 더 많다. 월급으로 환산(209시간 기준)하면 최저임금 1795,310원보다 358,853원 많은 2154,163원이다.

이에 따라 생활임금을 적용받고 있는 구청 및 출자·출연기관(시설관리공단, 문화재단) 직접 채용 근로자들은 내년부터 월 77,957원 인상된 임금을 받게 된다.

생활임금제란 근로자들에게 최소한의 인간다운 삶을 보장하기 위해 주거비, 교육비, 물가상승률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최저임금보다 다소 높은 수준의 소득을 보장하는 임금체계를 말한다.

구는 201510월 생활임금조례를 제정하고, 2016년부터 생활임금제를 시행해 오고 있다.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생활임금을 통해 근로자들이 가족과 함께 최소한의 문화생활을 누리면서 화목한 삶을 영유하길 바란다, “생활임금이 계층 간 소득 불평등 해소와 사회통합에 실질적인 역할을 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자세한 사항은 금천구청 일자리창출과(02-2627-2013)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전영구기자jkh4141@hanmail.net

Copyrights © 2012 seoulgujung.co.kr All Rights Reserved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