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발간일

  구정소식
  시정소식
  정치
  행정
  경제
  사회
  문화
  교육
  생활정보
  칼럼

용산구,민간 화장실 안전개선 지원  
서울구정신문(http://seoulgujung.co.kr)   
기사관리자 | 2019.09.10 13:30 |


- 남녀 분리 및 기존 분리 화장실 안전개선 포함

- 민간 개방화장실 2곳 정해 공사비용 50%, 최대 1000만원 지원

- 이달 말까지 신청 접수내달 지원대상 확정 통보

 

서울 용산구(구청장 성장현)가 민간 화장실 안전개선 지원사업을 벌인다.

사업유형은 남녀화장실 출입구 분리(1순위)와 층별 분리(2순위), 기존 남녀 분리 화장실 안전개선(3순위)으로 나뉘며 사업기간은 이달부터 연말까지다. 민간 화장실 2곳을 정해 각각 공사비용(설계비 포함)50%, 최대 1000만원(국비 50%, 구비 50%)을 지원한다. 나머지 비용은 신청자 부담이다.

참여를 원하는 이(건물소유자)9월 말까지 구청 자원순환과로 신청서 등 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관련 서식은 구 홈페이지(www.yongsan.go.kr) 공고란에서 내려 받을 수 있다.

신청자가 없을 경우 10월에 재공고한다.

구 관계자는 지난 7~8월 남녀화장실 분리 지원사업 참여자를 모집했지만 지원대상을 확정하지 못했다이번에는 기존 분리 화장실 안전개선 사항을 추가한 만큼 많은 이들의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화장실 안전개선 사업으로는 폐쇄회로(CC)TV 및 안심거울 설치, 조도 개선, 내부시설 구조변경 등이 포함된다.

구는 심사를 거쳐 내달 지원대상을 확정, 개별적으로 알릴 예정이다.

지정 요건은 기존 민간 개방화장실로 지정·운영 중인 곳(1순위), 신규 개방화장실 지정(최소 3) 조건으로 사업에 참여하는 곳(2순위), 공중화장실법 규정에 따른 민간 공중화장실(3순위) 순이다.

공사는 10월 말까지 건물주가 직접 시행하면 된다. 공사계약서를 구에 제출, 착공 후 보조금을 신청한다. 보조금 지급은 11월께 이뤄질 예정이다. 이후 정산자료를 구에 제출하면 사업이 모두 끝난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화장실을 만드는 데 많은 이들이 동참해 달라고 말했다.

용산구 자원순환과(2199-7322)로 문의하면 된다.

박정섭기자jkh4141@hanmail.net

Copyrights © 2012 seoulgujung.co.kr All Rights Reserved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