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발간일

  구정소식
  시정소식
  정치
  행정
  경제
  사회
  문화
  교육
  생활정보
  칼럼

양천구,손주를 위한 영양식 만들어 봐요  
서울구정신문(http://seoulgujung.co.kr)   
기사관리자 | 2019.08.21 12:15 |


- 손자·손녀를 둔 조부모 대상 황혼육아 영양교실운영

- 아이 성장단계에 맞는 이유식 강의 및 건강간식 요리교실도 열려

 

양천구(구청장 김수영) 목동보건지소는 손자손녀를 양육하는 조부모를 대상으로 황혼육아 영양교실을 운영한다.통계청에 따르면 맞벌이 부부 2명 중 1명은 부모님께 육아 도움을 받는다. 한국 전체 부부 중 맞벌이 가구 비율이 201037%, 201341.4%, 201744.6%로 높아지는 만큼 조부모가 손자·손녀를 돌보는 일이 많아지고 있다.

이에 구는 어린이의 성장부진, 소아비만을 예방하고 올바른 식습관 형성 및 건강한 성장발달에 도움이 되도록 지난해 12월부터 손자손녀를 돌보는 조부모를 대상으로 황혼육아 영양교실을 운영하고 있다.

4기를 맞은 이번 황혼육아영양교실은 총 3회에 걸쳐 96일부터 매주 금요일(96, 20, 27) 오전 10시부터 두 시간가량 진행된다. 목동보건지소(목동중앙본로7가길 11) 3층 영양교실에서 이론교육과 요리실습이 병행된다.

영양이론 교실에서는 성장단계에 맞는 단계별 이유식 ·유아의 올바른 식사 지침 친환경 및 제철 식재료 편식예방법을 배운다. 요리 강습에서는 자연식품 활용 영양 이유식 컬러푸드 주먹밥 빈혈·아토피 예방 이유식 등을 만들어 볼 수 있다.

양천구에 거주하면서 손자·손녀를 키우는 조부모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선착순으로 20명을 모집하며 비용은 무료다. 참여를 원하는 구민은 목동보건지소(목동중앙본로7가길 11)로 방문하거나 목동보건지소 영양교실(02-2084-5261)로 전화해 신청하면 된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할머니, 할아버지가 손주를 돌보는 황혼육아가 늘어나면서 조부모들의 육아 지식이 중요해졌다.”손자손녀에게 건강하고 맛있는 음식도 해 줄 수 있고 아이의 건강한 식습관을 형성하는 법도 배울 수 있는 황혼육아 영양교실에 많은 참여 바란다.”고 전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목동보건지소 영양교실(02-2084-5261)로 문의하면 된다.

박정섭기자jkh4141@hanmail.net

Copyrights © 2012 seoulgujung.co.kr All Rights Reserved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