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발간일

  구정소식
  시정소식
  정치
  행정
  경제
  사회
  문화
  교육
  생활정보
  칼럼

종로구,노래연습장·PC방 휴업 시 최대 100만원 지원  
서울구정신문(http://seoulgujung.co.kr)   
기사관리자 | 2020.04.03 09:18 |

» 종로구,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PC방 방역모습


- 종교시설 현장 점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 중인 종로구(구청장 김영종)는 집단감염 위험시설 업종에 휴업지원금을 최대 100만원까지 지급하고 노래연습장, PC, 종교시설 등을 대대적으로 점검한다.

휴업지원금 지급은 서울시의 집단감염 위험시설 운영제한조치에 따른 것으로 대상 업소는 노래연습장 PC실내 체육시설 등 관내 총 535개소이다.

지급금액은 최소 30만원, 최대 100만원이고 323()부터 상황 종료 시까지 최소 3일 이상 연속으로 자발적 휴업하는 조건이다. , 휴업기간 중 영업했을 시에는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신청기간은 42()까지이나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 변동에 따라 연장될 수 있다. 방법은 관광과·건강도시과·보건위생과 등 소관부서로 신청서를 제출하거나 구청 홈페이지(http://www.jongno.go.kr)에서 온라인 접수하면 된다.

아울러 구는 323일부터 45일까지는 실제 영업 중인 노래연습장, PC방 등 535개소를 대상으로 서울시, 경찰서와 합동 점검조를 편성해 현장 점검에 나선다. 영업중단을 권고하고 업소당 살균소독제와 감염병예방수칙 배부, 예방수칙 미준수 업소를 확인하여 행정 조치하는 중이다.

지난달 9일에서 23일까지는 청소년 이용 대상 노래연습장, PC방 등 관내 171개소를 대상으로 예방지도를 실시한 바 있다. 손소독제와 살균소독제를 전달하고, 코로나 19 예방행동수칙 포스터 부착 여부를 확인하였으며 종사자와 이용객이 마스크를 필히 착용토록 안내했다. 314일부터 방역을 희망하는 영업장 대상 1차 방역을 완료하고, 현재 2차로 추가 방역 중이다.

322일부터 45일까지는 교회, 사찰, 성당 등 종교시설 총 240개소를 대상으로 입장 전 발열 등 증상유무확인 마스크 착용 손 소독제 비치 예배 및 종교행사 참여자 간 최소 1~2미터 이상 거리 유지 예배 및 집회 전후 소독 및 환기 실시 예배 및 집회 시 식사제공 금지 감염관리 책임자 지정, 참석자 명단 작성 등의 내용을 담은 ‘7개 감염예방수칙 준수여부’(온라인 집회가 어려운 경우)를 조사한다.

사전에 현장예배 강행여부 확인 및 예배자제를 권고함은 물론 확진자 발생 시 방역비, 치료비 등에 대한 구상권을 행사할 수 있음을 고지하며, 경찰관 동행 하에 현장 점검을 진행하고 있다. 위반사항 발견 시에는 즉시 시정요구하고 시정요구를 거부하는 경우 행정 조치한다.

김영종 구청장은 최근 코로나19 집단감염 사례가 연이어 발생함에 따라 이를 방지하기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고 관련 시설에는 잠시 멈춤을 권고하고 있다.”면서 검사 대상을 확대하고 방역 활동을 강화하는 등 중앙정부와 함께 국가적 위기상황을 슬기롭게 극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전광훈기자jkh4141@hanmail.net

Copyrights © 2012 seoulgujung.co.kr All Rights Reserved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Warning: Unknown: write failed: Disk quota exceeded (122) in Unknown on line 0

Warning: Unknown: Failed to write session data (files). Please verify that the current setting of session.save_path is correct (./_tmp/session) in Unknown on line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