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발간일

  구정소식
  시정소식
  정치
  행정
  경제
  사회
  문화
  교육
  생활정보
  칼럼

구로구,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 3월 개관  
서울구정신문(http://seoulgujung.co.kr)   
기사관리자 | 2020.02.25 11:37 |

» 3월 개관하는 구로구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



- 서울시 자치구 첫 발달장애인 재활공간이었던 두빛나래문화체육센터 대폭 확장

- 기존 753.41에서 1,341.45로 증축 체육관, 교실, 스누젤렌실 등 시설 갖춰

- 정규반, 단과반 프로그램 등 운영 공간 일부에는 장애인가족지원센터도 마련

 

구로구(구청장 이성)가 발달장애인의 사회적응과 자립을 지원하기 위해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를 내달 개관한다.

구로구는 “2015년부터 서울시 자치구 최초로 운영했던 발달장애인 재활공간 두빛나래문화체육센터를 대폭 확장해 평생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를 오픈한다25일 밝혔다.

안양천로 552 개봉2빗물펌프장 4층에 위치했던 기존 두빛나래문화체육센터 공간을 증축(4, 5층 일부)해 기존 753.41에서 1,341.45로 규모를 늘렸다. 공식 이름은 구로구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

구로구는 이를 위해 총 128000만원을 투입, 재작년 9월 증축 공사를 시작해 최근 마무리했다.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는 체육관, 교실 5, 스누젤렌실(심리안정실), 식당 등의 시설을 갖췄다.

구로구는 운영인력과 프로그램도 크게 확대한다.

특수교사, 특수체육교사, 사회복지사 등 14(기존 5)의 전문인력이 상근하며 발달장애인을 위한 정규반과 단과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정규반은 성인 대상의 5년 교육과정 프로그램이다. 의사소통·일상생활 훈련, 건강관리, 직업전환교육 등을 통해 사회적응을 돕는다. 5개 반으로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운영한다.

단과반 프로그램은 아동, 청소년, 성인을 대상으로 하며 오후 4시부터 7시까지 배드민턴, 탁구, 농구, 도예, 음악, 난타, 바리스타 등 문화·체육 활동으로 진행한다.

한편 구로구는 공간 개편과 함께 발달장애인평생교육센터 내에 구로장애인가족지원센터를 설치해 운영하고 있다. 장애인가족의 복합적이고 다양한 욕구 해결과 삶의 질 향상을 지원하기 위해서다. 센터장과 직원 3명이 근무한다.

구로구 관계자는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 개관으로 사회진출과 자립에 도움을 드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발달장애인 가족들의 복지 향상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전영구기자jkh4141@hanmail.net

Copyrights © 2012 seoulgujung.co.kr All Rights Reserved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